[공포괴담] 지금 생각해보면 무서운 옛 친구의 어머니
IP :  .57 l Date : 17-11-14 13:54 l Hit : 4440
초등학교 3학년 때 우리 반에

 

A가 전학을 왔었음.

 

A는 밝고 활기찬 놈이라 금세 반 애들과 많이 친해졌고

 

나랑은 엄청 친해짐.

 

 

 

A의 아버지는 유치원 원장이었는데

 

내가 나온 유치원의 원장으로 새로 온 사람이었음.

 

보통 주말이면 우리 집에서 자주 놀았는데

 

한 번은 A랑 놀러가기전에 잠깐 A네 집에 들려야 해서

 

A네 집으로 감.

 

 

 

A네 집 문 앞에 다왔는데

 

갑자기 A가 " 야 나 나가 놀라면 맞고 나와야 하니까 좀만 기다려"

 

이러는 거임

 

 

 

난 이게 무슨 소리인지 몰랐지만 일단 기다렸음.

 

그러더니 집 안에서 A의 어머니 목소리가 들림.

 

 


 " 나가 논다고? 그럼 10대만 맞고 나가. "

 

나는 대체 나가 노는데 왜 10대를 맞아야 하는지 이해를 할 수 없었음.

 

또 A의 어머니의 목소리는 격양된 것도 아니고 아주 펼온했음.

 

 

그러더니 회초리 같은게 휘둘러지는 소리와 함께

 

짝짝짝

 

소리가 남.

 

 

나는 친구가 걱정되기 시작했는데

 

무서워서 집 안으로 들어가서 보지는 못했음.

 

 

맞는 소리가 끝나고 잠시 뒤에 A가

 

손을 비비며 나왔음.

 

손바닥은 맞은 자국 그대로 뻘개져있고

 

 

 

" 야 너 왜 맞은거야? "

나는 당연히 이렇게 물어봤음.

 

그러니까 A는 태연하게

" 아 나가놀려면 엄마한테 맞아야돼"

 

 

그 당시에는 너희 집은 그러냐? 불쌍하다 이런 식으로 흘러가고 말았지만

 

지금 생각해보면 상식적으로 이해 할 수 없는 어머니인 것 같음.

 

 

A도 나랑 놀 때마다 맞고 나왔다는데

 

항상 티도 안나고 태연한거 보면

 

이게 세뇌의 무서움인가  싶기도 함.

 

 

A는 채 초등학교 3학년을 마치기도 전에 다시 전학을 가서 그 다음부터는 볼 수 없었지만

 

항상 밝고 유쾌한 얘였던 걸로 기억이 많이 남.


NO SUBJECT DATE HIT
한남,한국남자 표현에 관한 공지 2017-08-05 37629
[필독] 꼭 읽어주세요! (823) 2014-01-24 348656
9563 [공포괴담] 일본유학하고부터 보인다...영어사건(스압) (16) 2017-11-15 1572
9562 [공포자료] [썸네일주의] 분위기 장난아닌 공포영화같은 호러무비st 영상들 (10) 2017-11-14 940
9561 [공포괴담] 일본유학하고부터 보인다...기묘한 카페편(스압) (32) 2017-11-14 1962
9560 [공포괴담] 일본유학하고부터 보인다...5 (스압) (10) 2017-11-14 1447
9559 [공포괴담] 일본유학하고부터 보인다...4 (스압) (21) 2017-11-14 1640
9558 [공포괴담] 일본유학하고부터 보인다...3 (스압) (16) 2017-11-14 2017
9557 [공포괴담] 일본유학하고부터 보인다...2 (스압) (15) 2017-11-14 2195
9556 [공포괴담] 일본유학하고부터 보인다...1(스압) (21) 2017-11-14 2986
9555 [공포괴담] 지금 생각해보면 무서운 옛 친구의 어머니 (35) 2017-11-14 4441
9554 [공포괴담] 붉은 옷을 입은 여자 (11) 2017-11-14 1543
9553 [공포자료] 어딘가 모르게 공포스러운 영화 예고편 (17) 2017-11-13 1575
9552 [공포자료] 음산하고 기묘한 분위기의 짤들.gif (69) 2017-11-13 3043
9551 [공포괴담] 주워온 침대 (14) 2017-11-13 2568
9550 [공포괴담] 들어가면 안되는 방 (14) 2017-11-13 2067
9549 [공포괴담] 할머니가 들려주신 도깨비 이야기 (25) 2017-11-13 2173
9548 [공포괴담] 아빠의 극한 등교길 (15) 2017-11-12 3155
9547 [공포괴담] 밤길에 맞닥뜨린 사람이 아닌 것.txt (29) 2017-11-12 3763
9546 [공포경험] 대낮의도둑 (17) 2017-11-12 2406
9545 [공포경험] 초딩때겪은실화 (13) 2017-11-12 2102
9544 [미스테리] 아래 미국 인스타냔 사진 글 - 밝기 조정 및 크기 확대 해봤어! 혹… (55) 2017-11-12 5945
9543 [공포괴담] 도시어부라는 쇼프로를 보다가 (35) 2017-11-12 3853
9542 [미스테리] 나냔이 퐐로하는 미국인스타냔이 얼마 전 직접 겪은거(사진있음,… (59) 2017-11-11 7384
←← 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


이용안내 / 광고및제휴문의 / 아이디/비번분실문의 / 개인정보취급방침